퀘이커 서울모임 자유게시판입니다.
자유게시판은 무삭제원칙으로 운영됩니다.
단, 상업적인 글과 인격을 모독하는 글은 글쓴이의 동의없이 삭제합니다.



  한 결 [ E-mail ]
  함석헌선생탄신 114주년 기념강연회 후기...
  
첨부화일1 :
_DSC6402.JPG (2288555 Bytes)




함석헌기념사업회 이현준이사의 소감문을 옮겼습니다...


3월이 되면 많은 사람들의 가슴이 뜨거워지고,혹은 아련한 옛 추억들이 스믈스믈 가슴을 비집고 나오기도 하는 계절,봄이 시작되었음을 느끼게된다.
우리 민족에게는 세계에서도 유래가 드문 3월1일 기미년 독립만세 사건을 떠올리지 않는 사람이 없다. 수난의 우리 민족사에 길이 빛나는 민족정신을 온 세상에 펼쳐보인
3월이다.
3월13일은 우리 민족의 큰 스승님이셨고 지금도 내 가슴 깊은 곳에 자리하시어 내 삶의 표상이 되시는 신천옹. 씨알 함석헌선생님의 탄신일이다.
1901년 이날 탄신하시어 89년을 사신 선생님께서는 우리 근대사에서 우뚝 서신 겨레의 큰 스승님이시다.
어제 선생님 탄신 114주년 기념강연회가 늦은 3시부터 대학로 흥사단 대강당에서 100여명의 청중이 모인 가운
데 성황리에 열렸다. 강연이 끝나고도 참석자들은 발표자
들과 질의응답으로 열기를 더했다.
고요의 시간, 김조년 기념사업회 이사장의 인사말에 이어
1. 함석헌에게 미친 마하트마 간디의 영향 검토
(박홍규: 영남대 법학교수)
2. 집단망명과 해방 후 독립운동사 서술문제
(김병기: 대한독립운동총사편찬위원장, 한국사)
3. 기독교와 민족의 관점에서 본 함석헌정신
(서굉일: 한신대 명예교수,한국사)
4. 기념축가~광복의 노래, 진도아리랑
(남의천: 전남대 명예교수,성악)
의 순서로 진행되었다.
강연 내용은 격월간 '씨알의 소리' 에 게재 할 예정이다

기념사업회 회관 3층을 개조하여 '붘 까페'를 열었다.젊은이들의 소통과 많은 오피니언들의 공간으로 활용 되기를 기대한다
(마포구 월드컵북로5길21. Tel.02-716-2918)
지하철 홍대입구역 하차 옛 청기와 예식장,여성재단
옆 건물 사단법인 함석헌 기념사업회)
나는 월1~2일을 내가 봉사할 수 있는 일로 까페를 찾아오는 이들에게 다가 가리라 생각하고 있다.
[출처] 함석헌기념사업회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 http://www.ssialsori.org/bbs/board.php?bo_table=regular_month&wr_id=121
2015-03-19 17:03:54

이름
내용
비밀번호


     
  

관리자로그인~~ 전체 894개 - 현재 4/60 쪽
849
2015-07-02
1266
848
와단
2015-07-03
1290
847
2015-06-18
1204
846
2015-06-18
1803
첨부화일 : _DSC6402.JPG (2288555 Bytes)
2015-03-19
1495
844
2015-03-12
1457
843
2015-03-02
1374
842
2015-01-27
1962
841
한 결
2015-01-08
1786
840
한 결
2014-11-18
2065
839
2014-11-01
1240
838
와단
첨부화일 : 0김성수-한국기독교사에서_퀘이커주의와_함.hwp (81920 Bytes)
2014-11-06
1409
837
2014-09-15
1551
836
한결
2014-09-17
1359
835
2014-08-26
16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