퀘이커 서울모임 자유게시판입니다.
자유게시판은 무삭제원칙으로 운영됩니다.
단, 상업적인 글과 인격을 모독하는 글은 글쓴이의 동의없이 삭제합니다.



  친우
  호주에서..
  

J님 안녕하세요,
오시는 길은 웹사이트 약도를 참고하시면 되겠고요.
서울모임 웹사이트에 올라있는 현안들은 어디까지나 공식적인 입장이라기 보다는 개인의 관점임을 참고해주셨으면 합니다.

그리고 한 가지 알려드리자면 서울퀘이커모임에서 11월5~6일에 수양회(retreat)를 가졌는데요, 그 수련회에서 채택된 선언문이 있었음을 호주친우들에게 전해주셔도 좋겠습니다. 선언문의 내용은 다음과 같고요. 서울모임의 친우들이 모두 이 입장을 찬성하는 것은 아니고요, 적어도 수양회에 참석하신 분들은 이런 입장을 공유하셨다고 하네요.

-------------------
우리의 결의 선언문


어제와 오늘 우리는, 한국전쟁 직후 혼란과 갈등과 절망의 시기에 평화와 봉사의 씨앗으로 들어온 미국·영국 친우봉사단을 비롯하여 세계친우들이 실천한 평화운동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계속되고 있는 세계친우들의 적극적이고 능동적인 평화 활동을 다시 공부하면서 우리자신을 성찰해 보았습니다.


또한,주민들의 대다수가 원치않는 부끄럽고도 강제적인 해군기지 건설로 평화의 섬 제주도 강정마을이 공권력의 힘으로 파괴되고 있는 현장의 안타까운 분노의 목소리도 들었습니다.


아직도 여전히 분단과 갈등이 계속되고 있는 유감스런 현실입니다.

우리의 평화 증언을 오늘에 다시 되새겨야 할 것입니다.

이러한 때에 다른 사람이 아닌 바로 우리가 "평화를 위하여 일하는 사람"(마태복음 5장 9절)이 되어야 할 것임을 다짐하면서,


다음과 같이 우리의 의지를 밝힙니다.


1. 우리는 모든 폭력을 거부하고 펑화를 사랑합니다.


1. 나 자신의 평화가 이웃과의 평화의 기초임을 믿습니다.


1. 해군기지 건설은 지금 당장 중단돼야 합니다.


1. 휴전 협정은 종전 및 평화 협정으로 바뀌어야 합니다.


1. 한반도의 평화통일은 세계평화임을 확신합니다.

2011년 11월 6일


서울모임 수련회에 참가자 일동



2011-11-19 20:05:50

이름
내용
비밀번호

J 감사합니다. 제가 잠시 한국에 가서 내일이 마지막 모임 참석인데, 다행히 지금 봤습니다. 번역해서 Valerie Joy선생님께도 남기고, 내일 친우들에게도 전달하겠습니다.
의견글삭제하기


     
  

관리자로그인~~ 전체 894개 - 현재 10/60 쪽
759
한결
2012-04-02
1585
758
  운다
2012-03-10
1670
757
한결
2012-02-27
1704
756
씨알
2012-02-22
1829
755
2012-02-04
1926
754
한결
2012-02-27
1799
753
moheeni
2011-11-20
1664
752
이도엽
2011-11-27
1709
751
친우
2011-11-20
1709
750
J
2011-11-13
1649
친우
2011-11-19
1609
748
모히니
2011-11-13
1513
747
친우
2011-11-19
1836
746
첨부화일 : 서귀포 해군기지건설의 진짜이유.hwp (32256 Bytes)
2011-11-04
2087
745
첨부화일 : 69년도직후 한국에 남겨진 고엽제량-최고14318드림, 최하9281드럼.hwp (60928 Bytes)
2011-11-04
1804